서점에서 “여러 글자는 다 필요없다. 한 글자면 모든 것을 설명할 수 있다"라는 책을 발견했는데 이 책의 제목은 <한글자>다. 벌써 책 제목부터 세 글자인데 무슨..


Apple에 게시되었습니다에 태그되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