마크다운 사용해보기

마크다운을 사용하여 포스팅을 해보고 있습니다. 보통 회사에서는 위키 문법을 자주 사용하는데 위키 문법보다 기능은 별로 없어보이지만 그래도 편리한점이 많은 것 같습니다. 특히 자주 반복 되는 링크를 걸 때 편리하네요 ㅋㅋ 그냥 링크를 지정해놓고 아래에 주석처럼 링크를 ID 별로 쭉 써주기만 하면 되니..

HTML보다 글을 쓰는데 최적화 되어있는 것 같습니다. HTML 같은 경우는 쓰다가 HTML 태그를 달기 위해 창을 벗어나 다른 곳으로 가서 링크를 긁어와야 할 경우도 있고, 텍스트 강조를 위해 글의 위아래를 왔다갔다 하는 일도 종종 있는데, 마크다운은 글을 위에서 아래로 자연스럽게 써나가면서도 HTML의 기능들을 제대로 사용할 수 있다는게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습니다.

아직 이미지 가운데 정렬이나 기타 HTML과 관련한 기능들은 더 익혀야할 것 같지만 그래도 편리한 점이 많은 것 같습니다. 환상경님 말씀대로 Tumblr의 장점 중 하나는 바로 이 마크다운인 것 같네요.

  • 덧. 그런데 파이어폭스의 경우가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이렇게 마크다운 문법만을 사용해서 텀블러에 올리려고 할 경우에 글이 비어있다고 안올라가네요-_-; 제목을 달면 올라가긴 하는데..
  • 덧2. 갑자기 잡담을 하자면 텀블러의 장점 중 하나는 제목이 필수가 아니라는 점인 것 같습니다. 요즘은 글에 제목을 붙이기가 애매한 경우도 종종 있기 때문에 오히려 제목을 안붙이니 자유로운 글쓰기가 가능해지는 것 같습니다.
  • 덧3. 덧글 기능이 없는 것도 현재까지는 플러스.(대신 트위터로 반응을 받고 있습니다 +_+)

Apple에 게시되었습니다